경상북도가 지난 3~5일 울진 구산해수욕장에서 개최한 펫캠핑 행사 중 이웅종 이삭애견훈련소 대표와 함께하는 반려견 행동교정 요령 강의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가 지난 3~5일 울진 구산해수욕장에서 개최한 펫캠핑 행사 중 이웅종 이삭애견훈련소 대표와 함께하는 반려견 행동교정 요령 강의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아이펫타임즈=임한성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간 울진 구산해수욕장에서 ‘사람과 자연 그리고 반려동물’이라는 주제로 아임파인땡큐(I’m Pine, Thank you) 2022 경북 펫핑을 개최했다.

펫핑(petping)은 펫(pet)과 캠핑(camping)의 합성어로 반려동물과 캠핑을 하는 여행을 뜻한다. 

이번 펫핑에는 수도권과 부산 등지에서 30여팀(90명)과 32마리의 반려견이 참가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반려견과 함께하는 바다 멍때리기 ▲해안 펫 트레킹 ▲힘내라 울진 버스킹 ▲이웅종쌤과 함께하는 댕댕이 행동교정 요령 강의 등을 준비해 자유롭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2차례의 산불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울진 관광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기획된 행사인 만큼 참가자들의 응원 메시지 남기기, 펫캠핑 참가비 전액 120만원을 울진에 기부하는 전달식이 함께 진행됐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반려인 1500만명 시대, 반려동물을 인생을 함께 살아가는 동반자로 생각하는 가족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캠핑뿐만 아니라 트레킹, 요가, 도그쇼, 박람회 등 다양한 분야의 여행상품을 기획해 경북을 반려동물 관광의 메카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경북에는 반려동물 관련해 2020년에 의성 펫월드에서 ‘댕댕이와 함께하는 경북여행’을 처음 진행했고, 지난해는 ‘댕댕이 함께하는 특별열차’을 편성해 모집 두 시간여 만에 조기 완판되는 성과를 올렸다.

올해 8월에는 구미에서 ‘펫박람회’, 9월에는 고령에서 ‘반려동물과 함께 떠나는 여행’을 기획하고 있다.

저작권자 © 아이펫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